늦어버린 글 입니다. 연말이라서 택배찾는것도 잊어 버리고 제품 온것도 잊어 버린 그런 경우네요.~~~

후다다다다닥 했어야 했는데 2018년 12월도 정신없이 가버린 와중에 적는 음향 기기 소개 입니다. 


국내에서 다양한 제품을 유통하는 오리콘전자에서 출시한 가성비 게이밍 이어폰 AK-8T를 소개 합니다.  2만원대에 듀얼 드라이브 유닛이 장착된 제품으로 중저음 부분에서 소리에서 좀더 큰 장점을 보이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가격에 비해서 패키지 구성이 상당히 고급스럽다. 생각보다 그 이상으로



1개의 이어캡이 포함되어 있는 상태에서 2개의 실리콘 캡과 1개의 폼 이어캡을 제공하게 된다. 사용자에 따라서 취향에 따라서 선택할 수 있는 범위가 있다. 



이 가격대에서 보관용 이어폰 파우치도 함께 제공하는군요



가장 큰 특징은 듀얼 드라이브 유니으로 구성된 제품이라는 것이다.

외관디자인에서 보이듯이 다이나믹 유닛이 2개로 구성된 이어폰이라고 할 수 있겠다.  유닛을 감싸는 하우징은 알루미늄 하우징으로 마감되어 있다.  블랙과 레드 2가지 색상을 제공하고 있는 이어폰이 되겠다. 



일자형 형태...칼국수 케이블이라고 하는 플랫 케이블을 이용해서 단선 방지와 꼬임 방지에도 장점을 제공한다. 물론 디자인적인 면이 있기도 한다.



8미리 듀얼 드라이브를 채택 했다.



단선에 있어서는 더 사용해보면서 내구성을 확인해 보아야 겠지만, 큰 문제는 없을것으로 생각 한다. 제품 특성상 뒷쪽 드라이브 유닛이 커진듯한 느낌도 든다.



저는 괜찮은데...개인적인 취향인만큼 이 부분은 그냥 이렇다는 정도



스마트폰 사용시 통화와 더불어서플레이 볼륨까지 조절이 가능한 컨트롤 부분이다.



착용감은 만족...뒷쪽에 무게중심이 더 많이 가서 혹시나 쳐지지 않을까도 했는데 착용감도 만족스럽다. 일반적인 이어폰 형태의 무게감 외부와의 차폐성도 이어캡에 따라서 다르긴 하겠지만, 준수합니다. 집중할 수 있는 환경으로는 충분



오리엔트 전자의 AK-8T 이어폰은 게이밍 이어폰이라고 해두 되구 일반적인 스마트폰에서도 사용한다고 해도 소리에 의한 듀얼 드라이브의 장점은 분명하다.



음악 감상과 게임은 모두다 G6 스마트폰으로 감상을 했다.



중저음 부분에 있어서는 소리가 동급 단일 드라이브 유니트 대비 더 선명하게 분리가 되는 느낌을 받는다. 중저음에 있어서 소리의 선명함이 더 낫다는 평가



소리가 뭉툭하다고 느낄 수 있는 제품들이 이 가격대에 많이 포함되어 있는것에 비해서는 소리의 품질 차이는 분명해 보이는것으로 생각한다. 보통 하는 게임이 배틀 필드 시리즈이기에 이런류의 게임을 하는 유저들에게 있어서 추천해봅니다.



저는 전반적으로 꽤 괜찮았습니다. 

디자인적으로는 강요할 부분은 아니라서 이렇다할 정도는 아니지만, 창피할 정도는 아니네요 블랙 색상이 좀더 무난하지 않을까도 싶습니다. 중저음 부분의 음 선명도 더 잘 분리가 되면서 중저음 부분에서 오는 뭉툭함이 없다는 점도 좋았습니다. 


다만 고대역폭의 소리를 올라갈 수록 소리의 선명도 평이해지는듯한 느낌을 받는 것도 사실 입니다. 


연령에 따라서 장소에 따라서 컨디션에 따라서 소리를 느끼는 것이 다 다르겠지만 2만원대의 가격에서 부담없이 사용할만한 게이밍 이어폰 스마트폰 유선 이어폰으로서는 추천할만 합니다. 


게이밍 이어폰으로는 추천

음악감상 이어폰으로는 보통 <목소리 부분에서 선명함이 아쉽네요>

영화 감상 이어폰으로는 보통<타격음이 많이 SF영화나 전쟁영화 등에서 장점은 있음>




- 본 포스팅은 포터블코리아와 제조사로부터 물품을 제공 받아 작성 하였습니다. -



Posted by 아리마팡팡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